de31f6d19f5effab45fe40683bd49f93_1620148627_8547.jpg
 

샌디에고에서 즐기는 하이킹과 트레일링

작성자 정보

  • 샌코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1. 산

샌디에이고에 등산할 곳이 없다고?
관심을 가지고 조금만 살펴보면 수많은 트레일과 하이킹 코스 그리고 등반코스가 있다는 사실. 카운티의 1,600마일 이상의 주립공원 및 트레일이 당신의 모험을 기다리고 있다.


[산악 자전거]

그림같이 펼쳐진 아름다운 트레일에서 산악 자전거를 탈 수도 있다. 로스 페나스키토스 계곡(Los Penasquitos Canyon)과 델마 메사(Del Mar Mesa)를 아우르는 19마일에 걸친 트레일과 팔로마 산(Palomar Mountain)의 언덕 많은 지형은 내로라하는 산악자전거 전문가들이 즐겨 찾는 곳이다. 그중에서도 최고로 여기는 곳은 미션 트레일 지역 공원(Mission trail regional Park)이다. 야생과 초록이 가능한 풍경, 온 몸으로 아드레날린이 솓구치는 언덕, 편리한 접근성과 초심자부터 숙련자까지 모두 다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난이도를 겸비한 점이 바로 이곳의 최대 장점.
mountainbikebill.com을 방문하면 샌디에고 카운테 주변에 위치한 트레일에 대한 자세한 정보를 알 수 있다.

[암벽 등반]

암벽 등반은 심신의 소모가 많은 운동이므로 아무런 준비 없이는 절대 등반을 해서는 안된다. 샌디에이고는 안타깝게도 그다지 풍부한 암벽 등반 자원을 갖고 있지는 않지만 초심자와 숙련자를 위한 테스트용 코스는 충분하다. 제프 레드(Jeff Leads)는 암벽 등반 팀의 매니저로서 자신이 좋아하는 몇몇 곳을 추천해 주었다.

첫번째로 지역에 위치한 클라이밍 짐을 이용 하는 것이다.

#1. 솔리드 락(Solid Rock) (619)299-1124 solidrocktym.com
위치: 올드 타운, 파웨이, 샌마크로스

#2. 버티컬 홀드(Vertical Hold) (858)586-7572 verticalhold.com
위치: 미라마

‘Adventure 16’이나 REI에서는 등반에 대한 기초 기술부터 상급 기술까지 다양한 강좌를 열어 사람들이 암벽 등반의 지식을 쌓도록 돕고 있다.

둘째로 지역내에서 유명한 암벽들은 다음과 같다.

#1. 미션트레일 지역 공원(Mission Trail Regional Park)에 있는 암벽은 185개의 납과 탑로프로 구성되있다.

#2. 레이크사이드(Lakeside) 근처에 위치한 엘 카피탄 암벽(El Capitan Wall). (619)561-0580, sdcounty.ca.gov/parks

300 피트의 이 암벽은 중급자부터 상급자를 위한 150개 이상의 루트로 구성되어 있는데 초심자와 숙련자를 위한 암벽도 있다.
암벽 꼭대기에서는 맥시코의 코로나도 섬부터 샌 버나디노까지 이어지는 아름다운 경치가 펼쳐진다.
마지막으로 파웨이 근처의 우드슨 산(Mount Woodson)으로 다양한 루트를 가진 이 곳은 1950대부터 이어진 암벽 등반의 오래된 학교로서 지역내 암벽등반의 메카라 불리워지는 곳이다.

샌디에고에는 아직 사람들의 손길이 미치지 않은 암벽들이 사람들이 손길을 기다리고 있다. 리드에 따르면 샌티부터 폴부룩까지 수천의 암벽들과 더불어 마운트 우드슨(Mount Woodson)과 샌티(Santee)의 바위들, 크레스트(Crest)의 바위들이 등반가들에게 발견되기를 학수고대하고 있다는 설명이다. 샌디에이고 시 내에는 라호아에 위치한 라호야 피플스 월(La Jolla People’s Wall)과 오션 비치에 위치한 펌프 월(Pump Wall)이 있다.

[하이킹]

샌디에고 내에 수 많은 트레일 중에서 어디 먼저 시작을 해야할까? “Afoot@Afield San Diego County”의 작가 제리 쉐드는 자신의 경험과 접근성, 트레일의 아름다움을 토대로 몇 개의 하이킹 트레일을 추천해주었다.

아름다운 경치를 위한 트레일을 생각 중이라면 미션 트레일 지역 공원(Mission Trail Regional Park)에 위치한 콜스 산(Cowles Mountain, (858)668-3281, mtrp.org)을 가보는 것도 좋은 생각이다. 날씨가 화창한 날엔 다운타운과 산, 바다, 멕시코까지 볼 수 있다.
적어도 4개의 정상으로 오르는 트레일이 있지만 왕복 3마일의 2시간 반이 소요되는 남쪽에서 시작되는 트레일이 가장 유명하다. 이 트레일의 시작점은 나바호 로드(Navajo Rd.)와 골프 크레스트(Golf Crest)의 동쪽에 위치해있다.

또한 쉐드는 샌디에이고 최고의 산이라면 팔로마 마운틴(Palomar Mountains)이라고 말 한다. 많은 트레일 중에서도 팔로마 산 주립공원((760)742-3462, parks.ca.gov)에 위치한 돈 벨리 네츄럴 트레일(Doane Valley Nature Trail)을 추천 해주고 있다. 빽빽한 향나무 숲을 지나가는 이 트레일은 돈 연못(Doane Pond)의 주차장에서 시작한다.

조금 힘든 트레일은 원한다면 볼칸 산(Volcan Mountain, (760)765-4098, volcanmt.org)이 좋을 것이다. 오크나무와 향나무 숲을 가로지르는 왕복 3.2마일의 이 트레일은 정상에서 사막과 숲이 만나는 경계지점을 볼 수 있는 것으로 유명하다. 트레일은 줄리안(Jolian)에서 북쪽으로 2마일 떨어진 파머 로드(Farmer Rd.)에서 시작된다.

샌디에고에서 어떤 트레일보다 먼저 가봐야 하는 곳이 있는데 바로 체더 크릭 폭포다(Cedar Creek Falls). 왕복 4.5마일의 이 트레일은 봄이 오면 산에 있던 눈이 녹아 90풋의 폭포를 만들어 장관을 연출한다. 또한 20풋 깊이의 웅덩이에서 더위를 식히며 수영을 할 수도 있다. 트레일은 줄리안에서 서쪽으로 1마일에 위치한 곳으로 파인 힐 로드(Pine Hill Rd.)로 턴해서 만나는 이글 크릭 로드(Eagle Creek Rd.)에서 시작 된다.

[사막]

샌디에이고 카운티 산 동쪽에는 아름다운 사막이 펼쳐져 있다. 여름과 초가을은 너무 더워서 방문객들의 건강이 걱정은 되지만, 사막에 살아 숨쉬는 동식물들과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완벽한 하이킹을 위한 기후, 덜트 바이크, 야생 식물 관찰, 밤 하늘을 수 놓은 셀 수 없이 많은 별들, 이 모든 것을 보고 느끼고 경험 할 수 있는 곳, 바로 안자보레고 사막이다.

[사막 하이킹]

“Afoot@Afield San Diego County”의 작가 제리 쉐드가 했던 사막에서의 경험 기반으로 몇몇 하이킹 트레일을 추천해주었다.
쉬운 편에 속하는 1마일의 켁터스 루프 트레일(Cactus Loop Trail)이다. 트레일 도중 지나치게 되는 테비 베어 촐라 선인장은 이 곳을 하이킹 하는 사람들이 흥미로워 하는 것 중 하나. 하지만 면도날 모양의 가시가 선인장 외부를 덥고 있기 때문에 절대 선인장을 만져서는 안된다.
이 트레일은 하이웨이 78번을 따라 줄리안으로부터 동쪽 18마일 떨어진 이곳은 타마리스르 그로브 캠프그라운드(Tamarisk Grove Campground)분기점에 있다.

무엇인가를 더 느끼고 싶다면 보레고 스프링스(Borrego Springs) 근처의 헬홀 캐년(Hellhole Canyon)을 가보는 것도 좋다. 왕복 4.8마일의 이 트레일에는 작은 동굴이 있는데 이 곳의 물은 메이든 헤어 폭포로부터 시작된다.

[덜트 바이크 & ATV]
“두 바퀴든 네 바퀴든 무엇이든 타고 트레일이나 오프로드 길을 달려보면, 캘리포니아에 살고 있다는 것이 하나의 선물처럼 느낄 수 있다.” 노스 카운티에 위치한 하우스 오브 모터사이클의 매니저 마크 거스치오라(Mark Gusciora)가 해주는 이야기다.

그는 초심자들에게 안전운전 코스를 등록하는 방법, 주로 사람들이 이용하는 주립 공원을 방문하는 방법, 레이싱 서킷(Pala Raceway, 858-PALAMX, palaraceway.com)을 이용하는 방법을 추천한다. 기초적인 기술을 습득하고 야생으로 나갈 준비가 되었다면, 사람들이 이구동성으로 추천하는(여름을 제외한) 보레고 스프링(760-767-5391, parks.ca.gov) 근처에 있는 오코틸로 웰스(Ocotillo Wells)를 가보자. 이 곳은 사람의 손길로부터 훼손되지 않은 천연의 지역으로 당신이 원하는 언제든지 어디든지 갈 수는 최고의 사막이다.

[이 게시물은 샌코님에 의해 2021-05-05 10:13:11 SDTRAIL에서 복사 됨]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55 / 1 Page
샌디에고 지역 등산 (하이킹) - 토래이 파인즈 주립해변
등록자 용인
등록일 07.09 조회 6704

샌디애고 (San Diego) 는 캘리포니아 주의 가장 남쪽에 위치하고 있는 도시로 따뜻한 날씨와 아름다움으로 미국의 많은 사람들이 선호하는 주…

샌디에고에서 즐기는 하이킹과 트레일링
등록자 샌코
등록일 07.09 조회 7723

1. 산 샌디에이고에 등산할 곳이 없다고? 관심을 가지고 조금만 살펴보면 수많은 트레일과 하이킹 코스 그리고 등반코스가 있다는 사실. 카운티의 …

온 가족 해안가 산책하며 더위 잊어요
등록자 샌코
등록일 08.19 조회 4538

본격적인 여름철, 바쁜 일정과 무더위로 인해 스트레스 지수가 정점을 치닫고 있다. 무더운 8월도 이제 중반으로 접어들면서 어느 새 다음 달이면 …

상어… 공포영화 보며… 무더위 날린다
등록자 샌코
등록일 07.29 조회 4292

7월도 어느덧 막바지에 들어섰다. 이번 한 주간 캘리포니아 주 전체는 습도가 높고 고온다습한 몬순형 무더위 현상이 나타나고 있지만 해안가를 끼고…

음악·영화… ‘한여름밤 낭만’
등록자 샌코
등록일 07.15 조회 4153

관광 명소라고 불리는 샌디에고에 여름이 찾아왔다. 시원한 여름 바다 혹은 공원에서 야경과 함께 영화나 오케스트라의 공연을 감상할 수 있는 곳을 …

2019 꽃세상 . 봄맞이 어디로 갈까
등록자 샌코
등록일 03.29 조회 4647

지난 해 12월부터 시작된 우기철에 내린 많은 비로 인해 카운티 곳곳에 야생화들이 만발하고 있다. 카운티 곳곳에 피어있는 꽃들이 펼쳐내는 아름다…

독립기념 퍼레이드·불꽃놀이 “여기가 최고”
등록자 샌코
등록일 07.05 조회 5767

2018 독립기념을 불꽃놀이를 어디서 볼까요? 매 해 7월 4일은 독립기념일을 맞아 카운티 최대 야외 이벤트인 카운티 페어를 비롯해 다운타운, …

78번 Hwy 따라 명소 즐비 “여행 가볼까”
등록자 샌코
등록일 06.12 조회 5516

샌디에고 북부 카운티의 동서를 연결하는 78번 국도. 카운티 북부 도시인 칼스배드 해안가에서 시작해 1916년도에 설립된 브라이스까지 총 215…

봄만끽 드라이브 '올드 Hwy' 최고
등록자 샌코
등록일 04.03 조회 4739

4월은 봄의 시작이다. 얼마전 까지만해도 기후 이상으로 날씨가 변덕을 부리며 비가 내리고 날씨가 쌀쌀하지만 이제는 날씨가 화창해졌다. 모처럼 맑…

휴가 자동차 여행의 적은 폭염
등록자 샌코
등록일 07.27 조회 4653

여름휴가철 장거리 자동차 여행에서는 사람의 건강만큼 안전을 책임지고 있는 자동차의 철저한 관리도 중요하다. 이런 점에서 여행에 나서기 전 차량이…

독립기념일 불꽃놀이 이곳이 명소
등록자 샌코
등록일 07.06 조회 5353

매 해 7월 4일 독립기념일을 맞아 각 지역에서는 화려한 불꽃놀이를 실시한다. 가족 혹은 연인들과 함께 불꽃놀이와 함께 다양한 행사를 즐길 수 …

콘서트. 로데오 축제.. 메모리얼 연휴 풍성
등록자 샌코
등록일 05.28 조회 4658

여름휴가 시즌의 첫 연휴인 메모리얼 연휴가 시작됐다. 관광도시인 샌디에고는 메모리얼 데이를 시작해 노동절로 끝난다. 5월 말부터 9월 초까지 여…

타코 페스티벌 20일 개최
등록자 샌코
등록일 05.14 조회 4087

멕시코 전통 음식인 타코를 맛볼 수 있는 이벤트가 오는 20일(토) 샌디에고 워터프런트 파크(1600 Pacific Highway. SD)에서 …

"꽃세상 열렸다" 칼스배드 꽃단지 개장
등록자 샌코
등록일 04.02 조회 5143

남가주 최대 꽃 축제로 널리 알려져 있는 ‘칼스배드 플라워 필드’(Carlsbad Flower Fields)가 개장했다. 칼스배드 꽃 잔치는 이…

크리스마트 이벤트 "올해 마지막 연휴도 즐겁게 마무리"
등록자 샌코
등록일 12.28 조회 4866

남부 캘리포니아의 관광도시로 널리 알려져 있는 샌디에고. 2016년 한 해를 마무리하는 마지막 연휴를 즐길 수 있는 크리스마스 휴일. 즐거운 한…

"볕 좋은 가을. 산으로 바다로 나들이 떠나요"
등록자 샌코
등록일 10.03 조회 5728

샌디에고는 군사, 바이오테크놀리지, 하이테크 산업과 더불어 관광지로 유명하다. 가을을 맞아 가족 혹은 연인 끼리 오붓하게 즐길 수 있는 곳들을 …

2016년 여름축제의 끝 노동절 연휴 이렇게 즐기자!
등록자 샌코
등록일 09.03 조회 5209

뜨거운 태양이 작렬하는 여름이 막바지에 이르렀다. 해마다 이맘때가 되면 남녀노소 가릴 것 없이 기다리는 날이 있다. 바로 노동절 연휴다. 3일 …

2016 샌디에고 코믹콘 오는 21일부터
등록자 샌코
등록일 07.16 조회 5151

2016 샌디에고 코믹콘이 오는 21일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다.세계 최대 엔터테인먼트인 코믹콘은 인기 만화와 이를 소재로 제작된 영화·TV·게임…

마더스 데이 주말 이벤트
등록자 샌코
등록일 05.07 조회 5192

제2회 빠에야 & 와인 축제 스페인 전통 음식 중 하나인 빠에야를 맛볼 수 있는 축제가 금일(7일) 12시 워터 프론트 공원에서 열린다. 올해로…

앱 알람 설치하고 여행지 누르면 딜 쏟아져
등록자 샌코
등록일 04.23 조회 5505

여름방학 가족여행 전략 카약, 트래블 주 등 항공료·호텔 할인 정보 발송 돌아오는 날짜 주중으로 선택하면 할인 폭 높아 여름방학을 앞두고 항공권…

주말 가볼만한곳
등록자 샌코
등록일 04.23 조회 6234

제31회 린다비스타 거리 축제 올 해로 31회째를 맞이한 린다비스타 다문화 축제 및 퍼레이드가 금일 오후 9시30분 열린다. 이 날 축제에는 풍…

2015 크리스마스 이벤트
등록자 샌코
등록일 12.29 조회 5930

크리스마스 성탄절이 이틀 남았다. 카운티 내 주요 관광명소들은 가족이나 연인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를 마련했다. 한국일보에서는 크리스마스…

샤핑, 맛 여행 떠나볼까
등록자 샌코
등록일 09.07 조회 6504

90도를 훌쩍 뛰어넘는 무더위로 몸과 마음이 지쳐 있는 요즘. 9월 첫째 주는 반가운 날이다.국경 기념일인 노동절 연휴가 바로 오늘부터 시작하기…

다람쥐가 인사하는 도심 속 ‘야생생물원'
등록자 샌코
등록일 08.03 조회 6889

[엘도라도 팍 네이처 센터]“흙내음이 그리울 때면 엘도라도팍 네이처 센터를 찾는다. 거북이가 반겨주고 다람쥐가 인사하는 곳. 이름 모를 새들이 …

가정의 달, 가족 나들이 관광명소 10선(2)
등록자 샌코
등록일 05.11 조회 5924

샌디에고 관광명소를 소개하고 있는 샌디에고 닷 컴이 베스트 오브 샌디에고 10곳을 소개했다.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해 가족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알림 0